최근 포토로그


이 총 쏘는 자세, 유행할 듯 한데 안 하네

어설픈 밀덕들이 훈훈하게 읽을 수 있을지도 모르는 오늘의 2ch 스레드




지난 주에 서바게부인가 사바게부인가 하는 애니메이션의 총 쏘는 자세가 화제가 되었었던 걸 지나가다 본 기억이 나는데...

대다수 국민 남성이 신성한 병역의 의무를 수행하며 총을 만져보는 나라답게 대다수가 "뭔 병신 같이 총을 파지하고

있냐 ㅋㅋㅋㅋ"라고 애니제작사를 비웃다가 "저거 진짜로 있는 자세에요"라고 반박들어오자 "모를 수도 있지"하고

버로우한 사건이라 기억하고 있습니다.

확실히 애니메이션엔 나온 자세만 봐선 "저렇게 잡는 게 어딨어??" 싶긴 한데...

세상엔 별의 별 자세가 있었나 봅니다.


문제의 장면



예전에 봤던 스레드 중 하나에서 언급되었던 게 생각나서 발굴작업.

애니메이션 보고 생각난 거라 애니 밸리로 보내봅니다.

그런 연고로 오늘의 2ch 스레드.






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7:32.36 ID:mE5otJIx0
적을 향해 측면으로 돈 뒤 총을 가슴에 딱 붙이고 쏘는 거


최근엔 스프린터셀의 주인공이 사용해서, 앞으로 TPS나 영화 같은데서 유행하겠네~라고 생각했는데 거의 본 적이 없었다




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8:26.62 ID:bjhGKi740
가슴에 딱 붙여 쏘면 뜨겁지 않아?



1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9:40.04 ID:mE5otJIx0
>>3
뜨겁게 느껴지지 않도록 훈련하는 거지!!



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8:30.12 ID:gygGu4X+0
그보다 총 쏘는 자세 얘기 따위 안 한다



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9:04.14 ID:fQ2cx+0K0
명치에 총알 박힐듯



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39:21.22 ID:y9s9B0/10
블로백으로 가슴을 팍팍 칠 거 같다



1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0:31.06 ID:mE5otJIx0
왜 다들 모르는 건데! 누구 얘기 좀 통하는 놈 없냐!?



1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0:50.06 ID:UaSvPaOb0
이거 영상 YouTube에서 있긴 했는데

총을 뺏기지 않도록 하는 지근거리 사격자세잖아

겨냥도 안 하고



1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1:03.73 ID:XcW5oeFy0
그림의 의미는 모르겠는데, 일단 적을 향해 왼쪽으로 돈 뒤 왼쪽 어깨 아래쪽에서 쏘라는 얘기?



2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1:40.59 ID:mE5otJIx0
>>18
뭐라고 하면 좋을지 모르겠다



3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2:48.81 ID:NYIuwVlO0
이거 몸에 딱 붙는 옷이 아니면 슬라이드가 걸려서 잼 생기지 않겠어?



3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2:51.34 ID:j8YXLoJ90
이런 자세라면 자동소총이겠지
권총엔 안 맞아



3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3:40.58 ID:NphxQt2j0
그림은 대단한데 유행할 듯한 느낌은 전혀 안 들어



4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4:11.83 ID:mE5otJIx0
잠깐

알았다, 알았어

내 그림이 너무 구려서 혼란을 불러온 거 같군
원래 동영상 찾아올 테니 기다려




5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6:17.97 ID:X3Khhrkz0
>>40
그리고 싶은 주제에

계속 그려달라고



4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4:14.88 ID:X3Khhrkz0
한눈에 보고 알았다
너 그림 잘 그리는 놈이지





4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5:46.99 ID:sB4NFSuh0
실제로 이렇게까지 접근해서 전투하는 게 별로 없겠지
그런 경우엔 우선 이쪽도 죽을 테고
평범하게 겨냥하고 쏘는 게 대부분이 아니려나



5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6:50.16 ID:xCg60M540

번즈 스타일의 사용자인가



6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8:08.86 ID:mE5otJIx0
>>56
맞아맞아 피스메이커의 그거랑 비슷해



5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7:01.87 ID:mE5otJIx0


일단 이 영상에서 돼지 교관이 중반에 권총으로 사용하는 거



6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9:11.21 ID:UnPMQ7uzi
>>57
동영상으론 잘 모르겠으니 그림으로 설명해 줘



6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8:00.78 ID:CPJ1Ri7g0
코스타 자세잖아, 유행하는



6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48:55.61 ID:mE5otJIx0
>>61
뭐야 그게 존나 신경 쓰이는데

코스타 자세


전직 총기메이커 「맥풀」의 군사기술 지도자이자 Costa Ludus사의 크리스 코스타의 사격자세. 어설트 라이플을 왼손바닥으로 잡은 상태에서 핸드 가드를 옆으로 잡는 독특한 자세.



7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0:52.75 ID:94Wbbfx60
콜렉트럴이라는 망할 영화에서 톰 크루즈가 썼던 기분이 든다



8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1:53.02 ID:mE5otJIx0
>>77
맞아맞아, 아마 클럽 총격씬에서 잠깐 사용했을 거야



8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2:12.87 ID:55W6W7Wu0
적이 측면으로 돌면 안 맞잖아



8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2:53.42 ID:mE5otJIx0
>>85
초지근거리용이니까, 어쨌든 빨리 쏘는 걸 특화한 자세인가봐



9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5:48.64 ID:5yxN3qj30
이거 말야, 흉근이랑 상완이두근이 없으면 촌스럽다고



10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7:47.02 ID:1hIsFecR0


2:30 언저리에 비슷한 기술이



10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2:59:39.97 ID:sNMRsUZw0
Center Axis Relock System
(C.A.R System)



17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0:37.44 ID:tx6d0/LG0
>>104
나이스다. 이 자세의 이름을 계속 찾았었거든
감사하다




10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3:34.17 ID:mE5otJIx0
알기 쉽게 이 자세의 용도를 설명할게

이런 상황일 때

이렇게 하는 거지



11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7:36.92 ID:o6CnFpDx0
>>107
일방적으로 당할 상황에서 같이 죽자고 쏘는 느낌인가



11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8:30.76 ID:fjDH6kIY0
>>107
세츠코, 그거 그냥 퀵드로구마잉



11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9:55.70 ID:7oPYwQIr0
>>107

하지만 움직이는 순간 이렇게 되지? 그럼 어쩌면 좋으란 말이냐



11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11:55.93 ID:2uZHpT9E0
>>113
우선 상체를 젖히면 되지 않나?



12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19:54.20 ID:6D6xz4dv0
>>113
목을 앞으로 95도 숙이면 ㅇㅋ



12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0:16.14 ID:mE5otJIx0
>>113
현실은 너무 비정해서 뿜었다



10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4:03.05 ID:7IpbNHnc0
하지만 이거 뭔가 무서운 사격자세네
흉내내 보려고 모델건으로 자세 잡아봤는데, 내 왼쪽 팔을 쏴버릴 거 같아



10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4:27.69 ID:mE5otJIx0
라고 생각했더니 벌써 자세의 이름이나 이런저런 정보가 정말로 나오는구나

대단하다 너희들



11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04:47.19 ID:sNMRsUZw0
한 마디로 권총을 센터(중앙)에 두고 있으면
최소한의 움직임으로 사격 방향전환이 된다는 이론이잖아



12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2:54.92 ID:mE5otJIx0
이 가슴에 두고 겨누는 자세는 가장 가까운 녀석을 즉석에서 납탄을 먹이기 위한 제1단계 자세라고 생각해

그러니까 원래는 >>110의 말처럼 여러 명에게 포위된 상황일 때, 즉석에서 다른 방향의 적을 대처하기 위해
몸 중앙에 총을 두고 있는 거라고 봐








13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5:55.87 ID:CJp/5PRk0
>>129
약간 이해가 되기 시작했다
이제 조금만 더 하면 돼・・・ 힘내라



13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5:57.94 ID:sNMRsUZw0
폴 캐슬이 센트럴 액시스 리록 (C.A.R) 시스템을 개발한 게 2008년 언저리인가?
적어도 2000년 이전엔 이 자세는 없었네



14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9:57.00 ID:mE5otJIx0
>>133
최근에야 만들어진 거구나, 약간 놀랬다



13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6:27.44 ID:WnGzB0ZR0
연사하고 싶을 때 몸에서 총이 멀어지면 흔들림이 심해지니까
몸에 밀착해서 쏨으로서 흔들림을 억제하고 집탄률을 높이는 거 아냐?



14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9:57.00 ID:mE5otJIx0
>>135
그런 의미도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방탄복이라든가 매거진 파우치를 앞에 주렁주렁 단 사람은
어쩌려고 그러나 싶긴 해




14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27:45.57 ID:kEBpeTdC0
뭐야 이 쓸데없는 약동감 쩌는 그림은



15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37:40.55 ID:dpi7mDW90



이 사람이라면 어떻게든 해줄 거 같다



15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2(金) 23:39:38.48 ID:mE5otJIx0
>>154
현실 트라이건인 사람은 NG



17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3:29.71 ID:zD6KE2UQ0
>>154
어이 ㅋㅋㅋㅋ 옆에 놓여진 풍선이 동시에 터졌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건 판타지급 스피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7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0:03.69 ID:7W2E8CEd0
슴가 리로드 짤방 주세요



17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5:08.65 ID:NFlMw9Hc0
>>174

자, 오늘 딸감으로 써라



18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8:11.60 ID:ZvfnDReZ0
>>179
너무 슈르하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



18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4/13(土) 00:08:19.54 ID:7W2E8CEd0
>>179
…후우







슴가 리로드는 예전에 골때린 건액션으로 알려진 애니메이션 그레네이더에 나왔던 그거네요. ㅎㅎ

역시 워낙 인상적이어서 다들 기억하는 듯.


슴가 리로드는 기억하는데 슬라이딩 슴가 리로드는 처음 보네



아무튼 코스타 자세나 C.A.R. 말고도 기묘한 자세들이 은근 있는 거 같네요.

현실적으로 총격전이 벌어지면 손만 꺼내놓고 보지도 않은 채 쏴댈 거 같지만...

그래도 저런 사제를 연습하다 보면 돌발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이 쌓이려나? 싶기도.

................총포법이 강력한 한국에선 전혀 의미 없지만.





오늘의 짤방. 뭐... 총이랑 미소녀의 조합은 어차피 보기 좋자고 하는 거니까, 갖가지 멋진 포즈가 발굴되면 좋겠습니다

요즘 애들은 도트를 지저분한 그림으로 인식하나봐

도트풍으로 연출하는 게 큰 팬서비스로 작용하는 이미지인데... 이것도 노땅들이나 좋아하는 거였으려나1: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2014/06/20(金) 21:39:37.64 ID:eGv0Xa+V0.net약간 충격이었다도트풍 그래픽이 특징인 앱의 리뷰를 보고 있었는데「그래픽이 지저분하고 더럽다」라든가 「그래픽 퀄리티가 낮다」 같은 말이 많이... » 내용보기

돈으로도, 묘약으로도 사용되었던 초콜릿

전 달다구리한 거 좋아해서 초콜릿 좋아합니다. 그래서 이거 포스팅할 때 초콜릿 사왔습니다http://menzine.jp/trivia/chocolaterekisikoutei5425/「기분 나쁜 가루나 거품이 느껴져서, 마시면 기분이 나빠진다・・・」16세기, 포교를 위해 멕시코에 부임한 예수회 신부가 초콜릿에 대해 남긴 말입니다. 콜롬부스의 마지막 항해가 ... » 내용보기

1975년 언저리에 태어난 게이머가 알 만 한 거

덕후들이 노땅이 되어가니까 노땅 추억팔이용 컨텐츠가 많아지는 거 같아요. 잘 한다, 좀 더 해라2ch도 만들어진지 10년이 넘어가고....뭐, 게임호황기에 어린 아이였던 덕후들도 다들 어른이 되면서 추억을 그리워하는 그런 시대가 된 거 같습니다.그런 연고로 오늘의 2ch 스레드.1 NAME OVER 2011/10/31(月) 12:55:29.58 ID:2... » 내용보기

런던시장 「물대포는 안전!」 「그럼 맞아봐」 「....좋아」

물대포라고 하여, 좀 쎈 물총 수준의 제압도구로 생각하던 때가 저에게도 있었지요1: ジャストフェイスロック(大阪府)@\(^o^)/:2014/06/12(木) 22:55:46.79ID:2CtPFDRv0.net런던시장, 물대포의 안전성증명에 「내가 맞겠다」고 선언http://www.afpbb.com/articles/-/3017530 런던의 보리스 존슨 시장은... » 내용보기


메모장

처음 찾아오시는 분에게

공지 겸 방명록

전력으로 응원중!

喰霊-零- 홈페이지
PERSONA 포털 홈페이지
Fate / EXTRA CCC 홈페이지
마법사의 밤 홈페이지

내가 누구냐면

게임개발사 S사 소속
뉴비 기획자

요즘 하는 게임

퍼즐앤드래곤 (iPhone)
일본판 ID : 121,212,891. 이시스 아줌마가 대기중입니다
디바인게이트 (iPhone)
일본판 ID : 186,441,290. 실프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파이널판타지 14 (PS3)
듀란달 서버에서 모험중. 몽크로 외로운 방랑길~ 솔로로 느긋하게 하고 있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82757
11741
6843381